똥 쌀 때 팬티 입고 싸냐?
초원이 (02/15)
부부 싸움
초원이 (05/23)
인색한 대가(大家)
신향선 (08/26)
남자친구 바지사이즈
한 여자가 남자친구의 바지를 사러 스포츠용품점에 들어갔다. 직원이 물었다. “남자분 사이즈가 어떻게 되세요?” 그러자 여자는 놀라며 말했다. “그런 것까지 말해야 되나요?” “그럼요. 그래야 저희가 골라드리죠” 그러자 여자는 엄지와 검지.. 풀잎 (02/20)
가려우면 긁어야지
봉달이가 오토바이에 친구를 태우고 강변도로를 달리고 있었다. 한참 달리던 중에 봉달이가 한 손으로 운전을 하며 한 손으로는 안전모를 벅벅 긁었다. 이상하게 생각한 친구가 봉달이에게 물었다. “야, 안전모는 왜 긁어?” “응, 머리가 가려워.. 풀잎 (02/20)
50년 후
나이 든 부부가 결혼 50주년을 맞아 첫날밤을 지냈던 호텔을 찾았다. 행동에 들어가기에 앞서 할아버지는 화장실에 다녀와야겠다면서 들어가더니 깔깔 웃으면서 나왔다. 그러자 할머니가 물었다. “첫날밤에도 당신은 화장실로 가더니 깔깔 웃으면.. 풀잎 (02/20)
지는 왜 비싸유~
한 시골 남자가 병원에 가서 의사에게 말했다. “선생님, 문제가 생겨서 왔는데요? 제 물건이 뻘겋습니다.” 의사는 남자를 눕히고 진찰을 하고 잠시 무언가를 하더니 말했다. “됐습니다. 진료비는 1만 원입니다.” 남자는 저렴한 가격에 놀라서 .. 풀잎 (02/14)
유일한 칭찬거리
나이 많은 여인이 거울을 들여다보며 흥분해 울고 있다. 여인은 떨리는 목소리로 남편에게 말했다. “난 너무 늙었고 뚱뚱해요. 내 모습이 끔찍해요. 난 정말 칭찬이 필요해요.” 빨리 그 여인에게 다정한 위로의 말을 해줘야겠다고 생각한 남편이.. 풀잎 (02/14)
마누라 행복하게 죽이는 법
마누라 행복하게 죽이는 법 귀에다 있는 힘껏 혀를 갖다 대고 핥아 줍니다. ―간지러워 죽습니다. 매일 저녁 6시 칼퇴근하는 겁니다. ―지겨워 죽습니다. 풀잎 (02/13)
죽은 사람이 듣고 싶은 말
자동차 사고로 죽은 세 사람이 하늘나라로 가는 길에 똑같은 질문을 받았다. “장례식을 하면서 당신이 관 속에 들어 있을 때, 친구나 가족들이 애도하면서 당신에 대해 뭐라고 말하는 것을 듣고 싶소?” 첫 번째 사람은 이렇게 말했다. “저는 아.. 풀잎 (02/13)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포토뉴스

사진작품

미술작품

한중방송 라디오방송
신경숙중국어학원
사진은 진실만 말한다
가족노래방
뉴스랭키

 가정여성 

한민족여행사
한민족음악동호회
디지털 놀이터
사랑마당
한민족신문

TV광고

영상편지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