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스크랩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남북정상회담 4월말 판문점서 개최된다

6일 오후, 6시에 도착한 정의용 특사단은 방북성과를 발표하면서 4월 말, 판문점에서 남북정상회담을 하기로 하였다고 발표했다.

 

방북특사단의 성과발표에 의하면 남북은 아래와 같은 합의를 이끌어낸 것으로 알려졌다.

남북은 4월말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정상회담을 개최하기로 합의하였다. 이는 남북간 3차 정상회담으로서 두 차례의 회담과는 달리 평양이 아닌 판문점에서 이루어진다는 점에서 실무적 정상회담이 될 것이라는 점에서 큰 주목을 받게 될 것이다.

 

또 군사적 완화를 위한 한라인 설치 및 가동을 통하여 군사적 위협을 미리 방지하고 정상회담 전에 통화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하기로 했다.

 

북측은 한반도의 비핵화에 대해서도 긍정적인 태도를 보여준 것으로 알려졌는데 이번에는 김정은 위원장의 직접적인 답변을 들었다는 것도 큰 결실이라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정의용 특사는 도 김정은 위원장과의 대화를 직접 전달하면서 미국과 대화도 가능하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하면서 또 대화중에는 핵실험이나 미사일 발포는 없을 것이라고도 했다.

 

이처럼 김정은 위원장은 특사에 대한 파격적인 환대와 남북화해에 대한 의지를 보여준 것은 전례 없는 일로 알려져 앞으로 남북관계 개선이 큰 물살을 탈 것으로 예상된다.

이외에도 평창올림픽을 통한 남북한의 화해의 결실을 모아 앞으로 태권도 시범단, 예술단 파견도 이루어지게 된다.

/전길운 기자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사진작품

미술작품

다드림문화복합센터 무료 교육 실시
한중방송 라디오방송
신경숙중국어학원
사진은 진실만 말한다
가족노래방
뉴스랭키

 가정여성 

한민족여행사
한민족음악동호회
디지털 놀이터
사랑마당
재미로 보는 운세
한민족신문
20110922

TV광고

영상편지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