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 월드컵 새로운 역사를 썼다

  27일 오후 11시,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시작한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 에서 28일 1시를 맞는 시점에서 한국축구는 월드컵사상 처음으로 아시아 팀이 세계 랭킹 1위인 독일을 상대로 2-0으로 승리하는 기엄을 토했다.

 

경기가 시작되자 대한민국 선수들은 세계최강 독일을 상대로 경기에 나섰지만 워낙 탄탄한 조직력과 완벽한 체력을 가진 독일 팀의 수비를 쉽게 넘지 못했다. 하지만 선수들은 온 힘을 다하여 치열한 경기에 나섰다.

 

16강에 진출하려면 반드시 독일을 이겨야 하는 상황, 그러나 세계랭킹 1위인, 독일은 우리가 쉽게 상대할 팀이 아니였다. 양팀 선수들은 꼭 이겨야 하는 상황에서 서로 득점의 기회를 노렸으나 상대편의 골문은 열리지 않았다.

 

이렇게 전반전 경기가 끝나고 후반전이 시작되어 상대편에 대한 공격이 이어지면서 대한민국 선수들의 공격은 더욱 거세여 졌다.

 

이렇게 후반전도 거의 끝나가려던 순간 한국의 김영권 선수가 극적으로 세계 랭킹 1위 독일을 상대로 첫 골을 신고했다. 실로 기적이 나타났다. 온 장내는 환성이 터져나왔다. 그러나 대한민국을 더욱 열광시키는 일이 발생했다. 경기 종료를 선고하기 직전 손홍민 선수가 추가골을 성공시키면서 대한민국은 월드컵 사상 아시아 팀이 세계 최강 독일을 꺾는 월드컵 역사를 새로 썼다.

 

대한민국은 이렇게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첫 승을 거두었지만 1%의 가능성은 현실로 되지 못하고 16강의 문턱을 넘지 못하는 아쉬움을 남겼다.

/전길운 기자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사진작품

미술작품

다드림문화복합센터 무료 교육 실시
한중방송 라디오방송
신경숙중국어학원
사진은 진실만 말한다
가족노래방
뉴스랭키

 가정여성 

한민족여행사
한민족음악동호회
디지털 놀이터
사랑마당
재미로 보는 운세
한민족신문
20110922

TV광고

영상편지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