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스크랩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부부 싸움

날마다 부부 싸움을 하는 할아버지와 할머니가 계셨다.

 

할아버지와 할머니의 부부 싸움은 굉장했다.

손에 잡히는 것이면 무엇이든지 날아가고 언쟁은 늘 높았다.

 

어느 날,

할아버지 왈:

"내가 죽으면 관뚜껑을 열고 흙을 파고 나와서 엄청나게 할머니를 괴롭힐거야...

각오해!"

 

그러던 어느 날,

할아버지가 돌아 가셨다.

 

장사를 지내고 돌아온 할머니는 동네 사람들을 모두 불러 잔치를 베풀고 신나게 놀았다.

 

그것을 지켜보던 옆집 아줌마가 할머니에게 걱정이 되는 듯 물었다.

 

아줌마 왈:

 

"할머니 걱정이 안되세요?

할아버지가 관뚜껑을 열고 흙을 파고 나와서 괴롭힌다고 하셨잖아요?"

 

그 말을 들은 할머니가 웃으며 던진 말:

 

"걱정마. 그럴 줄 알고 내가 관을 뒤집어 묻었어.

아마 지금 쯤 계속 땅 밑으로 파고 있을 꺼야~~~"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사진작품

미술작품

다드림문화복합센터 무료 교육 실시
한중방송 라디오방송
신경숙중국어학원
사진은 진실만 말한다
가족노래방
뉴스랭키

 가정여성 

한민족여행사
한민족음악동호회
디지털 놀이터
사랑마당
재미로 보는 운세
한민족신문
20110922

TV광고

영상편지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