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스크랩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http://www.hmzxinwen.com/news/15172
발행일: 2016/01/14  풀잎
밀산시 경로애유 합동공연으로 민족사회 뉴대 강화

건강한 민족사회 및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고저 사랑은 손을 잡고라는 주제로 개최된 할머니, 할아버지들과 함께 하는 무대가 지난 1 9, 밀산시조선족소학교 활동실에서 뜻깊게 펼쳐졌다.

 

밀산시조선족소학교의 주체출연과 밀산진조선족로노년협회의 협찬출연으로 합동공연을 이룬 이번 특별무대는 5살 유치원 꼬마로부터 85세 로인에 이르기까지 50여명 출연진, 밀산시조선족소학교 사생, 학부모, 밀산진조선족노년협회 및 지역주민이 참가한 가운데 경로애유의 참된 의미를 실천하고 재능나눔과 문화향유를 통한 한마음 민족공감대를 형성하는데 뜻을 두면서 화려한 막을 올렸다.

 

올망졸망 예쁜 어린이들의 깨끗한 음색을 동반한 랑송과 합창, 꽃보다 무용, 댄스표연, 깜찍 패션쇼 등 재롱잔치에 공연장은 환락의 도가니로 들끓었다. 아이들의 공연이 무대를 빛냈다면 낭랑 18세 못지 않은 꽃할머니들의 우아한 춤자태, 꽃할아버지들의 노래, 독주 등도 관객들의 박수갈채를 받으며 하이라이트무대를 만들었다. 천사의 미소를 방불케 하는 어린이들의 모습을 바라보는 노인들의 얼굴에는 시종 함박웃음이 피여 났으며 세대차이와 시대차이를 벗어나 하나로 되는 어울림은 여느 공연에서 느껴볼수 없는 신선한 감동으로 만당에 울러펴졌다.

 

다년래 밀산시는 고령화와 저출산의 현시점에서 우량한 민족전통인 경로애유를 계승발양키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건전한 교정문화와 노년문화를 선도해가면서 민족사회 뉴대를 돈독히 해갔다. 한편으로 학생들에 대한 특색교육에 중시를 돌려 예의와 인성을 구비한 융합형 인재를 양성하는데 모를 박았으며 다른 한편으로 노인들의 여가, 복지 등에 힘써 단란한 민족사회 조성에 최선을 다했다. 최근 소학교는 러시아와 손잡고 두번이나 사랑나눔 문예공연 봉사활동을 진행했으며 노년협회 역시 다양한 문화체험으로 주류사회에 영향력을 과시했다. 남녀로소가 손잡고 합동공연의 멋진 무대로 문화계주봉을 이어가는 행사는 이번이 처음 이였다.

 

따뜻한 가족사랑 분위기속에서 한시간반 좌우 진행된 합동공연은 감미로운 하모니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해주었다. 특히 한복을 곱게 차려입은 어린이들이 할머니, 할아버지, 예쁜 추억 쌓고 오래동안 건강하시길 기원합니다라고 큰 절을 올릴 때 장내에는 큰 박수가 울려 펴졌다. 답사로 노년협회에서도 아름다운 선물을 준비해 소학교 어린이들에게 증정하였으며 지속적인 교류와 선행실천을 약속했다.

 

경로애유(敬老爱幼)는 우리 민족의 우량한 전통입니다. 우리의 재능기부 봉사가 조금이나마 노인님들에게 즐거움을 줄수 있다는 것이 너무나 기쁩니다. 베푸는 삶이란 무엇인지, 더불어 함께 하는 삶이란 무엇인지 다시금 생각케 되는 소중한 시간입니다”. 합동공연을 총집행한 밀산시조선족 소학교 김명연(39) 지도원은 감개무량해  말했다.

/피금련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사진작품

미술작품

한중방송 라디오방송
디지털 놀이터
신경숙중국어학원
가족노래방
사진은 진실만 말한다
뉴스랭키

 가정여성 

한민족여행사
한민족음악동호회
사랑마당
한민족신문

TV광고

영상편지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