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스크랩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가려우면 긁어야지

봉달이가 오토바이에 친구를 태우고 강변도로를 달리고 있었다.

 

한참 달리던 중에 봉달이가 한 손으로 운전을 하며 한 손으로는 안전모를 벅벅 긁었다. 이상하게 생각한 친구가 봉달이에게 물었다.

 

“야, 안전모는 왜 긁어?”

 

“응, 머리가 가려워서”

 

친구가 어이없다는 듯 소리쳤다.

 

“인마, 그럼 안전모를 벗고 긁어야지.”

 

그러자 봉달이가 뒤를 돌아보며 말했다.

 

“야, 넌 엉덩이 가렵다고 팬티 벗고 긁냐?”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사진작품

미술작품

다드림문화복합센터 무료 교육 실시
한중방송 라디오방송
신경숙중국어학원
사진은 진실만 말한다
가족노래방
뉴스랭키

 가정여성 

한민족여행사
한민족음악동호회
디지털 놀이터
사랑마당
재미로 보는 운세
한민족신문
20110922

TV광고

영상편지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