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스크랩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문희상 국회의장, “한·중 공공외교 평화포럼”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은 11월 21일(수) 오후 의원회관에서 열린 ‘한·중 공공외교 평화포럼“에 참석했다.

 

문 의장은 축사에서 “한국과 중국은 한자와 유교문화를 공유하는 운명적 친구관계”라면서 “동북아 운명공동체로써 한국과 중국의 우호협력은 지속적으로 강화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의장은 이어 “특히 양국 공통의 긍지와 자부심인 독립운동 정신을 함께 연구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라면서 “안중근 의사를 비롯한 독립 운동가들의 정신을 기리며 양국의 우호증진을 다지는 오늘 포럼이 매우 뜻 깊은 이유”라고 말했다.

 

또한 문 의장은 “그 연장선상에서 대한민국 국회는 내년에 있을 임시의정원 100주년을 준비하고 있다”면서 “대한민국 임시의정원은 광복을 위한 독립운동을 펼쳤고 대한민국의 정통성과 민주주의의 초석을 다졌다”고 밝힌 뒤 임시의정원 100주년이 갖는 의미에 대해서도 한·중 양국 학자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경기도·경기도의회·의정부시·의정부시의회가 공동주최하고 의정부시·차하얼학회·한국국제문화교류원이 공동주관한 이번 포럼은 “동북아 운명 공동체 구축과 안중근 정신”이라는 주제로 한·중 양국의 공동 관심사에 대해 논의하고자 개최되었다.

/전길운 기자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사진작품

미술작품

다드림문화복합센터 무료 교육 실시
한중방송 라디오방송
신경숙중국어학원
사진은 진실만 말한다
가족노래방
뉴스랭키

 가정여성 

한민족여행사
한민족음악동호회
디지털 놀이터
사랑마당
재미로 보는 운세
한민족신문
20110922

TV광고

영상편지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